'박사방 이기야' 이원호, 오늘 첫 군사재판…포토라인 안설 듯

수도방위사령부 보통군사법원 공판 출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텔레그램 '박사방' 공동운영자 중 한명인 이원호 육군 일병(19) (육군 제공) 2020.4.28/뉴스1

(서울=뉴스1) 이원준 기자 = 텔레그램에서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된 '박사방' 공동운영자 이원호 육군 일병(19)의 첫 재판이 7일 열린다.

육군 수도방위사령부는 이날 서울 관악구에 있는 사령부 보통군사법원에서 이 일병의 1차 공판을 진행한다.

이날 재판은 취재진 등이 방청할 예정이다. 재판정 규모가 한정돼 입장 인원은 12명 내외로 제한된다.

텔레그램 닉네임 '이기야'로 더 알려진 이 일병은 박사방에서 참여자를 모집하고 성착취물을 제작, 수백차례 유포한 혐의 등을 받는다.

앞서 군 검찰은 지난 5월 성폭력법 및 아동청소년성보호법 위반 등의 혐의로 그를 구속기소 했다.

이 일병은 조주빈(25·구속기소), 강훈(19·구속기소)과 함께 박사방 공동운영자 3인으로 알려져 있다. 다른 두 사람은 서울중앙지법에서 재판을 받고 있다.

이 일병은 이날 군사법원을 오가는 과정에서 '포토라인'에 서지는 않을 전망이다. 코로나19 방역 지침에 따라 법정에서 촬영이 제한되기 때문이다.

육군은 지난 4월 성폭력범죄 신상공개위원회 결정에 따라 이 일병의 신상과 증명사진을 공개했다. 하지만 군 복무 중인 그의 모습이 공개된 적은 없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2.30상승 0.74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