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전여친 폭행 맞다"… 또 나온 폭로, 이 정도면 사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트로트 가수 김호중과 관련한 폭로가 또 나왔다. /사진=뉴스1

트로트 가수 김호중과 관련한 폭로가 또 나왔다. 연일 전 여자친구 폭행 사실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이번 폭로도 파장이 클 것으로 보인다.

지난 6일 유튜브의 KBS1 채널 '인간극장' 영상에는 "영상 큰 따님의 오래된 지인입니다"라며 전 여자친구 가족을 옹호하는 댓글이 하나 달렸다.

해당 영상은 지난 2011년 김호중의 전 여자친구 가족들이 모두 출연한 '찔레꽃 당신' 편이다.

영상 하단에는 영상 속 김호중에게 쓴소리를 하는 전 여자친구의 아버지를 두고 언어폭력이라고 주장하는 김호중의 팬들의 댓글이 수두룩했다.

이중 작성자 A씨는 "(저는) 영상 큰 따님의 오래된 지인"이라며 "댓글을 보니 문제가 심각합니다. 일단 폭행 당한거 사실입니다. 제가 증인이구요"라고 전했다.

A씨는 "그 당시 큰 따님이 폭행당한 사진을 저한테 보냈습니다"라며 "한국사회 시스템이 좋은게 기록은 거짓말을 안 하더라구요. 한 가지 말씀드리고 싶은 게 댓글다시는 김호중님 팬분들이 '~카더라 ' 하시면서 입증되지 않은 사실을 진실인 것처럼 말씀하시는데그거 정말 정말 잘못된 일입니다"라고 지적했다.

또 A씨는 전 여자친구 가족들을 향한 비난을 멈춰 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댓글을 보다보니 '재혼했네' 어쨌네 '이복형제네' 말도 안되는 소리 하시던데 영상 보시면 큰딸 어머님 나오세요. 근데 지금은... 몸이 정말 아프셔서 하늘나라로 가셨습니다"라며 "고인을 욕되게 하지 마세요. 천벌 받으실 겁니다"라고 경고했다.

A씨는 "제발 댓글 다시는 분들 생각 좀 하시고 글 좀 써주세요. 허위사실 댓글로 적으셔서 이 가족에게 상처주시는 분들 고소 및 고발 준비하고 있으니까 더 이상 그만하세요. 책임지실 수 있는 일만 하시자구요"라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4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자신이 김호중 전 여자친구의 아버지라고 주장하는 한 누리꾼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 따르면 김호중은 지난 2014년 교제하던 여성에게 심한 욕설과 함께 뺨, 머리 등을 폭행했다.

김호중 소속사는 관련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389.39하락 23.0118:03 09/21
  • 코스닥 : 866.99하락 21.8918:03 09/21
  • 원달러 : 1158.00하락 2.318:03 09/21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21
  • 금 : 43.02상승 1.3518:03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