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장마에도 자외선 차단 방심은 금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길어지는 장마에 흐리고 비오는 날씨가 계속 이어지고 습하고 더운 날씨 때문에 자외선 차단에 소홀해지기 쉽다. 흐린 날에도 자외선은 구름을 통과할 수 있기 때문에 맑은 날일 때와 똑같이 자외선 차단에 신경 써야 한다. 최근에는 여름에 사용하기 좋은 가볍운 타입의 자외선 차단제가 많이 출시되고 있다. 흐린 날에도 산뜻하게 자외선 차단을 도와줄 자외선 차단제를 살펴보자.
(왼쪽부터) 에스쁘아 '워터 스플래쉬 선크림 프레쉬', 달바 '', G&H '프로텍트+ 에어리 마일드 선 밀크', 닥터자르트 '솔라바이옴 앰플'
에스쁘아의 '워터 스플래쉬 선크림 프레쉬'는 수분 가득한 워터 젤 선 필터 폴리머로 피부에 가볍고 산뜻하게 흡수되어 수분 크림처럼 끈적임 없이 부드럽게 발리며, 백탁 현상과 끈적임이 없어 파운데이션이나 쿠션을 사용하기 전 피부를 세팅하는 베이스 역할까지 해준다. 또한, 피부를 위해 동물성원료, 광물성오일, PEG, 계면활성제 등 8가지 성분을 배제하고 합성색소 대신 식물 색소 사용하여 자극을 최소화하였고, 녹차추출물 성분이 함유되어 피부에 쿨링감을 선사하고 피부 진정에 도움을 준다.

달바의 '워터풀 에센스 선크림'은 SPF50+, PA++++의 촉촉한 수분 에센스 제형의 선크림으로 바르는 순간 빠르게 스며들어 번들거림이나 끈적임 없이 매끄러운 사용감을 느낄 수 있다. 하이드로 탭핑 기술로 산뜻한 수분감을 선사하고 아쿠아 에센스 텍스처가 부드럽게 롤링 되며 가볍게 마무리 돼 매일 부담 없이 사용하기 좋다.

G&H의 '프로텍트+ 에어리 마일드 선 밀크 SPF50+ PA++++'는 가볍고 부드러운 밀크 제형으로 백탁 현상, 끈적임 없이 산뜻한 마무리감으로 넓은 부위도 쉽게 펴바를 수 있는 자외선 차단제다. 또한, 논나노 사이즈 무기 자외선 차단 성분을 사용하여 민감한 피부나 어린이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순한 성분과 SPF50+ PA++++의 높은 자외선 차단 지수 등급으로 UVA, UVB룰 모두 강력하게 차단해줌과 동시에 씨솔트, 빌베리, 화이트티 성분 G&H 프로텍트+ 블렌드를 더해 외부 자극으로부터 피부를 건강하게 보호해준다.

닥터자르트의 '솔라바이옴 앰플 SPF 50+PA++++'은 지구로 쏟아지는 태양 광선으로부터의 강력한 차단 효과와 함께, 피부의 수분 채질 개선을 도와주는 수분바이옴 성분으로 뜨거운 태양으로부터 건조해진 피부의 수분 밸런스를 맞춰주는 촉촉한 타입의 선 앰플이다. 특히, 여러 단계의 스킨케어를 덧바르지 않고 하나로 케어할 수 있는 스킵케어 제품으로, 토너, 에센스, 크림, 선크림을 바르는 기존 스킨케어 루틴을 혁신적으로 단축시켜, 더운 여름철 부담스럽지 않게 스킨케어를 마무리할 수 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8.08상승 29.2918:01 09/28
  • 코스닥 : 835.91상승 27.6318:01 09/28
  • 원달러 : 1173.60상승 1.318:01 09/28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8:01 09/28
  • 금 : 41.98상승 0.7718:01 09/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