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잠수교·한강육갑문 통제 계속…시내도로 소통은 원활

올림픽대로·강변북로·동부간선도로 등 교통 원활 잠실 종합운동장 신천나들목도 통제…전라선 재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계속되는 중부지방 폭우로 한강수위가 상승하면서 4일 서울 잠수교 일대가 침수로 통제되고 있다.잠수교는 수위가 6.2m가 넘으면 차량을 통제하고, 6.5m 이상일 시 완전히 잠긴다. 2020.8.4/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서울=뉴스1) 정혜민 기자 = 서울에 호우경보가 지속 중인 가운데 대부분 도로는 원활히 소통 중이다. 다만 잠수교와 한강 인근에서는 통제가 지속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9일 오전 7시30분 기준 잠수교는 차량 및 보행자 통행 통제가 이어지고 있다. 잠수교 수위는 6.9m로, 보행자 통제 수위인 5.5m를 훨씬 웃돌고 있다.

이 밖에도 개화육갑문 등 한강시민공원으로 가는 길목인 한강 육갑문 대부분도 통제 상황이다. 또 잠실 종합운동장 부근 신천나들목도 통제가 지속 중이다.

올림픽대로, 강변북로, 동부간선도로, 내부순환로, 여의상·하류 나들목은 통제구간 없이 소통이 원활한 상황이다.

열차 전라선 전구간(용산역~여수엑스포역)은 운행이 재개됐다.

전날인 8일 광주·전남지역에 내린 집중호우로 인해 익산역~광주역 운행을 중단하고 광주역을 도착하는 ITX새마을호는 광주 송정역을 종착역으로 변경해 운행하고 있다.

한편 이날 오후 10시까지 '연세로 차 없는 거리' 행사로 인해 연세로 연대앞3거리에서 신촌로터리구간 양방면이 전면 통제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1.56하락 1.31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