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역대 장마에 수혜주 인선이엔티·경농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광화문 네거리에서 우산을 든 시민들이 퇴근길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장마 기간이 길어지면서 장마철 수혜주로 분류되는 폐기물 처리 업체 인선이엔티와 농약 관련주인 경농 주가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10일 오전 9시50분 기준 인선이엔티는 전 거래일보다 8.65%(900원) 상승한 1만1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마철 병충해를 막는 농약 관련주인 경농은 전 거래일보다 18.55%(2950원) 상승한 1만8850원에 거래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해는 1987년과 더불어 장마가 가장 늦게 끝난 해에 올라섰다. 올해 장마는 중부지방 기준으로 지난 6월 24일 시작해 이날까지 이어지고 있다. 또 남부지방은 제5호 태풍 ‘장미’의 영향권에 들 수 있어 장마기간은 더욱 길어질 수도 있다.

인선이엔티는 건설폐기물의 수집ㆍ운반 및 중간처리업을 영위할 목적으로 설립됐다. 경농은 농약 제조, 판매를 영위할 목적으로 설립됐다.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6상승 0.218:03 09/25
  • 금 : 41.21하락 0.1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