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 33년만에 가장 늦게 끝날 해…최장기록 49일도 넘는다

기존 기록은 '1987년 8월10일'…16일까지 계속될듯 중부장마 49일째 이어져 역대 최장 동률…내일 경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9일 오후 인천 미추홀구 학익동 도로가 20cm가량 침수됐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돼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안전조치를 취하고 있다.(인천소방본부 제공)2020.8.9/뉴스1 © News1 박아론 기자

(서울=뉴스1) 이상학 기자 = 2020년이 '역대 가장 늦게까지 장마가 이어진 해'로 기록됐다. 11일까지 중부지방의 장마가 계속되면서 33년 만에 새 기록을 썼다.

11일 기상청에 따르면 1973년 기상청이 현대적 관측을 시작한 이래 장마가 가장 늦게까지 이어진 해는 1987년이었다. 당시 장마는 8월10일까지 계속됐다.

중부지방의 장맛비는 오는 16일까지 계속될 것으로 관측돼 역대 가장 늦게까지 이어진 장마기록은 '2020년 8월16일'이 될 가능성이 크다.

아울러 이날 역대 최장 장마기록 동률을 이룬 데 이어 다음날 기록 돌파도 앞두고 있다. 2013년 중부지방(6월17일~8월4일), 올해 제주도(6월10일~7월28일) 등 '49일간' 이어진 기록이 종전 최고기록이다.

현재 중부지방에서는 지난 6월24일부터 이날까지 49일간 장마가 지속하고 있다. 기상청 예보에 의하면 오는 16일까지 비가 계속될 것으로 예측돼 최장 장마기록은 '54일간'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6상승 0.218:03 09/25
  • 금 : 41.21하락 0.1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