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폭발 참사' 레바논 베이루트에 적색경보…'철수권고'

폭발 사고 이후 의료체계 마비·대규모 시위 발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레바논 여행경보단계 조정 현황(외교부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민선희 기자 = 외교부가 레바논 베이루트시의 여행경보를 '철수권고' 수준의 3단계 적색경보로 상향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베이루트 항구에서 지난 4일 폭발사건이 발생한 이후, 의료체계가 마비되고 대규모 시위가 발생하는 등 제반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는 설명이다.

외교부는 '적색경보'가 내려진 지역 체류자에게는 긴급용무가 아닌 한 철수할 것을, 여행 예정자에게는 여행을 취소하거나 연기할 것을 권고한다.

외교부 관계자는 "레바논 내 동향을 예의주시하면서 우리 재외국민 보호 방안을 적극적으로 강구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89.39하락 23.0118:03 09/21
  • 코스닥 : 866.99하락 21.8918:03 09/21
  • 원달러 : 1158.00하락 2.318:03 09/21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21
  • 금 : 43.02상승 1.3518:03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