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아 방관자' 김설현, '낮과 밤' 출연 괜찮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AOA 출신 권민아의 극단 시도로 김설현(사진)이 촬영하고 있는 tvN 새 드라마 ‘낮과 밤’ 하차 요구가 제기된 가운데 해당 드라마 측은 하차가 정해지지 않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사진=김설현 인스타그램
걸그룹 AOA 출신 권민아의 극단 시도로 김설현이 촬영하고 있는 tvN 새 드라마 ‘낮과 밤’ 하차 요구가 제기된 가운데 해당 드라마 측은 하차가 정해지지 않았다는 입장을 밝혔다.

tvN '낮과 밤' 관계자는 11일 '뉴시스'에 "촬영은 정상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하차에 대해 얘기가 나온 것은 없다"고 전했다.

앞서 권민아는 지난달 자신의 SNS을 통해 그룹 활동 당시 리더 신지민으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논란이 확산되자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신지민의 연예계 은퇴 입장을 밝혔다.

권민아는 이후 SNS에 김설현에 대해 ‘(괴롭힘의) 방관자’라고 표현하는 등 설현도 비난했다. 지난 8일에는 극단적 시도를 한 뒤 119구조대원에 의해 응급실로 이송됐다.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신지민과 김설현에게 비난의 화살이 다시 향했고 김설현이 촬영 진행 중인 드라마 ‘낮과 밤’ 하차 요구도 제기됐다.
 

이원창 lewoc@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뉴스팀 이원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2%
  • 58%
  • 코스피 : 2389.39하락 23.0118:03 09/21
  • 코스닥 : 866.99하락 21.8918:03 09/21
  • 원달러 : 1158.00하락 2.318:03 09/21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21
  • 금 : 43.02상승 1.3518:03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