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김수찬, 엄마를 누나라고 부르는 이유 '헉'

 
 
기사공유
트로트 가수 김수찬이 최근 엄마를 '누나'라고 부른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
트로트 가수 김수찬이 방송에서 모친을 부르는 특별한 호칭에 대해 밝혔다. 

김수찬은 1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가수 천명훈과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김태균은 김수찬에게 "엄마를 누나라고 부른다더라"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김수찬은 "어머니가 저를 일찍 낳으셨다"며 "최근 키울만큼 키우셨다며 엄마 역할을 은퇴한다고 하시더라. 그 다음부터는 누나 혹은 성함에 '님'자를 붙여 부른다"고 전했다.

김수찬은 엄마에게 불러주고 싶은 곡으로 현영의 '누나의 꿈'을 꼽아 눈길을 끌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13.54상승 7.3715:11 09/18
  • 코스닥 : 888.12상승 2.9415:11 09/18
  • 원달러 : 1161.80하락 12.615:11 09/18
  • 두바이유 : 43.30상승 1.0815:11 09/18
  • 금 : 41.67상승 0.4615:11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