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영 전 소속사 대표, 정산 미지급 후 잠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박기영이 전 소속사와의 갈등을 폭로했다. /사진=문라이트퍼플플레이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박기영이 전 소속사와의 갈등을 폭로했다. /사진=문라이트퍼플플레이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박기영이 전 소속사와의 갈등을 폭로했다.

지난 11일 오후 박기영은 자신의 SNS를 통해 "현재 전 소속사 문라이트 퍼플 플레이 대표는 출연료 미지급과 정산 미지급으로 인한 거짓말들이 드러나자 잠적한 상태"라며 "이에 따라 민·형사상 법적 조치 중에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리해야 할 것들이 많은데 이런 식으로 잠적해 안타깝지만, 결국 정리는 될 것이고 저는 계속 음악인으로 살아갈 테니 너무 걱정하지 말라"라고 말했다.

박기영은 "유튜브 계정을 급하게 다시 개설했다. 미리 작업한 곡들이 많으니 천천히 올리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이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35상승 19.811:22 01/21
  • 코스닥 : 979.22상승 1.5611:22 01/21
  • 원달러 : 1100.40상승 0.111:22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1:22 01/21
  • 금 : 56.24상승 1.0511:22 01/21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택배노동자 과로사대책위와 포옹하는 우원식 의원
  • [머니S포토] 주호영 "방심위원장에 정연주 검토한다면 즉각 철회하라"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