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국직부대 중사 코로나19 완치…軍 남은 환자 2명

7월 말 홍천 캠핑장 방문했다 감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총 6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강원도 홍천의 캠핑장. 2020.7.30/뉴스1 © News1 박하림 기자

(서울=뉴스1) 이원준 기자 = 휴가 도중 캠핑장을 방문했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군 간부가 2주일여 만에 완치했다.

12일 국방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기준 성남 국직부대에서 근무하는 A 중사가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았다.

A 중사는 부부 동반으로 지난달 말 강원도 홍천의 한 캠핑장을 다녀왔다가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이 캠핑장에서는 세 가족 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신규 확진자는 나오지 않으면서 군 내 누적 확진자는 79명(완치 77명)을 유지했다. 치료 중인 환자는 Δ양주 육군 8사단 부대 1명 Δ과천 군사안보지원사령부 1명 등이다.

보건당국 기준 격리자는 69명, 군 자체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930명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6상승 0.218:03 09/25
  • 금 : 41.21하락 0.1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