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경기] "이럴수가" 시즌 2승 무산… 9회초 배스, 통한의 동점 피홈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론토 블루제이스 투수 류현진의 시즌 2승이 무산됐다. /사진=로이터
토론토 블루제이스 투수 류현진의 시즌 2승이 무산됐다. /사진=로이터
토론토 블루제이스 투수 류현진의 시즌 2승이 무산됐다.

류현진은 12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 샬렌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란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이날 경기에서 류현진은 2회초 상대 선두타자 브라이언 앤더슨에게 선취 솔로 홈런을 맞은 것을 제외하면 무결점 투구를 펼쳤다.

위기관리 능력이 빛난 경기였다. 그는 1회초 상대 선두타자 조나단 비야를 삼진으로 잡는 등 산뜻하게 출발했다. 2회 홈런을 맞아 흔들릴 수 있는 상황에서도 후속 타자들을 탈삼진 2개로 돌려세우며 굳건함을 과시했다. 3회와 5회에는 득점권에 주자가 나갔지만 그때마다 땅볼을 유도하며 추가 실점을 막았다.

류현진은 이날 6이닝 동안 2피안타(1피홈런) 7탈삼진 2볼넷 1실점으로 최고의 투구 내용을 남겼다. 이번 시즌 최다이닝 소화 기록이자 시즌 첫 퀄리티스타트(선발 등판 투수가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로 막는 것) 달성이다.

타선도 도와줬다. 5회까지 점수를 내지 못하던 토론토 타선은 6회말 내야수 보 비셋이 3점 홈런을 때려내며 역전에 성공했다. 7회에는 내야수 캐번 비지오가 적시타를 더하며 한점 더 달아났다. 6회까지 소화한 류현진은 시즌 2승 요건을 충족한 채 마운드를 라파엘 돌리스에게 넘겼다.

하지만 불펜이 마지막까지 버티지 못했다. 9회초 마운드에 선 마무리 투수 앤서니 배스가 2사 1, 3루 상황에서 상대 포수 프란시스코 서밸리에게 동점 3점 홈런을 맞으며 류현진의 승리가 날아갔다. 현재 경기가 연장 10회초로 접어든 가운데 승부치기가 진행 중이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145.07하락 15.7715:17 01/22
  • 코스닥 : 980.89하락 0.5115:17 01/22
  • 원달러 : 1103.90상승 5.715:17 01/22
  • 두바이유 : 56.10상승 0.0215:17 01/22
  • 금 : 55.49하락 0.7515:17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