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장현식, NC 문경찬·박정수 13일 팀 합류…'재활' 김태진은 추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NC 소속이 된 문경찬. 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KIA 타이거즈와 NC 다이노스가 2대2 트레이드를 단행한 가운데 김태진을 제외한 3명은 13일 경기 전 새 소속팀에 합류한다.

KIA와 NC는 12일 경기가 종료된 뒤 "장현식, 김태진이 KIA 유니폼을 입게 됐고 문경찬과 박정수가 NC로 둥지를 옮겼다"고 트레이드를 발표했다.

KIA는 마운드 전천후 요원인 장현식과 내야 기대주 김태진을 통해 뎁스를 키웠고 대권을 노리는 NC는 불펜 자원을 대거 보강했다.

우선 김태진 외 세 선수의 새 소속팀 첫 인사는 13일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KIA 관계자는 "장현식이 1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LG와 경기 전 팀에 합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NC 관계자는 "문경찬과 박정수는 13일 롯데와 경기가 예정된 부산 사직구장으로 합류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KIA로 둥지를 옮긴 김태진의 경우 현재 발목 부상 중인 상황이라 추후 합류한다. KIA 관계자는 "앞으로 상황을 보고 합류시기를 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32.59하락 56.818:01 09/22
  • 코스닥 : 842.72하락 24.2718:01 09/22
  • 원달러 : 1165.00상승 718:01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8:01 09/22
  • 금 : 41.63하락 1.3918:01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