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현장]'컴백' 루시 "윤종신, 신곡 가사 칭찬 많이 해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루시/미스틱스토리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밴드 루시(LUCY)가 윤종신에게 신곡에 관한 칭찬을 받았다고 했다.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선릉로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된 밴드 루시 새 미니앨범 '파노라마'(PANORAMA)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루시는 신곡에 대한 윤종신의 반응이 어땠냐는 질문을 받았다.

조원상은 "윤PD님이 가사 칭찬을 많이 해줬다. PD님의 상황을 아예 생각 안 하고 쓴 게 아니라 그게 전해졌다니 감사한 마음이었다"며 "윤PD님이 농담 반 진담 반으로 '가사가 너희보다 형인 사람이 쓴 거 같다. 애처럼 쓰지 그랬냐'라고 하셨다"라고 답했다.

한편 루시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 새 미니앨범 '파노라마'를 발매한다. 여름의 다양한 단상들을 담아낸 이번 앨범에는 루시가 전곡 작사, 작곡, 편곡에 참여했다.

타이틀곡 '조깅'은 통통 튀는 청량한 멜로디 라인과 제목처럼 빠르게 달려 나가는 템포가 특징으로, 경쟁하듯 뛰기만 하는 사람들을 향해 자신의 속도감에 맞춰 원하는 방향으로 나아갔으면 좋겠다는 따뜻한 가사를 얹었다. 서브 타이틀곡인 '스트레이트 라인'은 여러모로 힘든 시기를 지나고 있는 팬들의 곁을 지키며 함께 나아가고 싶다는 루시의 마음을 담았다.

수록곡 '수박깨러가'는 경쾌한 트로피컬 장르로 시원한 여름 분위기를 느낄 수 있으며, 싱어송라이터 수란이 피처링에 참여해 화제를 모은 '미싱 콜'은 헤어짐으로 생긴 부재를 서정적인 멜로디와 가사로 풀어내 풍부한 감정선을 표현했다. 이외에도 헤어진 연인에 대한 공허한 감정을 담은 '충분히', JTBC '슈퍼밴드' 최종 결승 무대에서 선보인 '플레어'까지 루시의 독보적이고 다채로운 색을 발견할 수 있다.

루시는 13일 미디어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32.59하락 56.818:01 09/22
  • 코스닥 : 842.72하락 24.2718:01 09/22
  • 원달러 : 1165.00상승 718:01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8:01 09/22
  • 금 : 41.63하락 1.3918:01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