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슨 말 오갔나?… 김정은·트럼프 친서 25통 공개

 
 
기사공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 25통이 9월 중 공개될 예정이다./사진=뉴스1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그동안 주고받은 친서 25통의 내용이 9월 공개된다. 

13일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미국 정치전문매체 더힐이 운영하는 출판사 사이먼앤슈스터는 12일(현지시간) "내달 15일 발간되는 언론인 밥 우드워드의 저서 '분노'(Rage)에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사적으로 주고받은 편지 내용이 담겼다"며 이같이 전했다. 

워싱턴포스트(WP) 부편집인 우드워드가 트럼프 대통령에 관한 책을 내는 건 이번이 두 번째다. 우드워드는 지난 2018년 9월엔 트럼프 대통령을 비롯한 전·현직 백악관 인사들과의 인터뷰 내용과 각종 회의자료, 뒷얘기 등을 엮은 '공포: 백악관의 트럼프'(Fear: Trump in the White House)를 펴낸 적이 있다. 

사이먼앤슈스터가 온라인서점 아마존닷컴에 공개한 '분노'의 소개글을 보면 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에서 둘 사이의 관계를 "판타지 영화(fantasy film)"에 비유하기도 했다. 더힐은 "우드워드의 신간이 11월3일 대통령선거를 7주 앞두고 발간된다"며 향후 여론에 미칠 영향을 주목했다.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