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빚쟁이들이 방송국까지"… 박원숙, 김창숙에 감사한 사연은?

 
 
기사공유
배우 박원숙이 어려웠던 시절을 회상했다. /사진=뉴스1
배우 박원숙이 동료 김창숙과의 인연을 언급했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는 어려웠던 시절 김창숙에게 받은 도움을 회상하는 박원숙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원숙은 "빚쟁이들이 방송국까지 찾아온 적이 있었다. 김창숙이 옆에서 모든 적나라한 걸 다 봤다"라며 어려웠던 시절을 되짚어봤다. 박원숙은 모르는 사람이 자신의 이름으로 사업을 했다가 빚을 진 뒤 빚쟁이들에게 시달렸던 것으로 전해졌다.

박원숙은 김창숙을 두고 "어려운 상황 때 옆에서 지켜보며 위로와 조언, 도움을 줬다"라며 "돈도 꿔줬다. 너무 고마웠다"라고 감사를 전했다. 김창숙도 재기에 성공한 박원숙의 끈기를 칭찬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