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강경파’ 김남국 의원 무슨 일?… 유튜브서 '반성'

 
 
기사공유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그동안 강경일변도를 유지했떤 부동산 정책에 대한 입장을 번복했다. /사진=뉴스1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그동안 정부 부동산 정책에 강경한 모습을 보이던 기존 태도를 바꿨다.

김남국 의원은 지난 1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김남국TV'에서 같은당 이원욱 의원과 '현안 토크'를 가졌다. 그는 방송에서 "갭투자로 돈벌려는 분들은 주변의 평범한 사람들이다"라며 "그런 사람들을 너무 지나치게 투기세력이나 적으로 막 (규정)했던 것 아닌가"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또 "오히려 저희가 메시지를 '서민 부동산 안정'이라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막 (공격)했으면 안됐다"라며 "그러다보니 (갭투자자들 중 정부나 여당 정책에) 동의하고 긍정하던 분들에게조차 반감을 키우지 않았나 싶다"고 말해 '반성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 의원은 지난달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부동산 가격을 천천히 안정화시키겠다는 정책목표로는 안된다"라며 "투기 목적의 다주택 자는 확실히 때려잡는다는 생각으로 시장에 확실한 신호를 줘야 한다"라고 주장한 바 있다.

그는 부동산 정책에 대해 "여기가 북한이냐는 말이 나올 정도로 더 확실히 때려잡아야 한다"라는 등 강경한 태도를 보이기도 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