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온산공장 화학물질 유출에 “인명피해 無… 사고 처리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4일 오전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LG화학에서 다량의 화학물질이 유출되고 있다. / 사진=뉴스1(울산소방본부 제공)
LG화학은 14일 울산 온산공장에서 발생한 화학물질 유출사고와 관련 “인명피해는 없으며 현재 사고를 처리 중”이라고 밝혔다.

LG화학 관계자는 “온산공장에서 연기가 발생했고 화재가 난 건 아니다”라며 이 같이 밝혔다.

이날 오전 10시 44분께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화산리 LG화학 공장서 화재로 인한 유독성 물질이 유출돼 근로자들이 대피했다.

온산공장은 약 100여명이 근무하는 생명과학 공장으로 의약품이랑 작물 보호제를 생산하고 있다.

소방당국은 다량의 연기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현재 유독성 물질을 확인하는 한편 유출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1.56하락 1.31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