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따돌린다"… 토요타 美 생산공장에 1조원 추가 투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요타자동차가 앨라배마에 약 1조원을 투자한다./사진=뉴스1

토요타자동차가 미국 현지 생산공장에 약 1조원을 추가로 투자한다. 미국에서 시장을 확대하고 있는 현대차와의 스포츠유틸리티자동차(SUV)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한 조치로 풀이된다.

14일 닛케이신문에 따르면 토요타와 마쯔다는 미국 남부 앨라배마주에 건설 중인 자동차 생산공장에 880억엔(약 9800억원)을 추가 투자한다. 이로써 현재까지 자동차 생산공장에 대한 총 투자 규모는 23억1000만 달러로 늘어났다.

양사는 이번 추가 투자금으로 최신 생산설비와 직원 훈련을 위한 설비 등을 도입할 계획이다. 생산공장에서 연간 30만대의 토요다 SUV를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토요타는 당초 소형차 '코롤라'를 생산할 예정이었지만 SUV로 차종을 변경했다. 올해 후반부터 생산 담당 직원을 모집해 2022년까지 최대 4000명을 고용할 방침이다.

양사는 2018년 미국의 자동차산업 부활을 꿈꾸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요청에 의해 앨라배마 공장 건설을 발표했다. 마쯔다에게는 미국 내 첫 생산공장이다. 양사가 생산하는 SUV는 현대차와 현지에서 경쟁할 전망이다.

니혼게이자이는 이번 추가 투자에 대해 "오는 11월 미 대선을 앞두고 트럼프 대통령이 수입차 추가 관세 카드 등을 꺼내들 가능성이 있다"며 "추가 투자를 통해 미국에 대한 투자 실적을 다시 한 번 강조하기 위한 목적도 있을 것"이라고 풀이했다.

미국 앨라배마주에는 한국 현대차도 싼타페, 아반떼, 쏘나타 생산공장을 두고 있다. 미국 SUV 시장에서 토요타의 맞수 현대차는 앨라배마주에서 싼타페를 생산하는 중이다. 현대차 앨라배마주 공장의 연간 생산규모는 싼타페와 아반떼, 쏘나타를 포함해 33만5500대(2019년 기준)다.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8.08상승 29.2918:01 09/28
  • 코스닥 : 835.91상승 27.6318:01 09/28
  • 원달러 : 1173.60상승 1.318:01 09/28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8:01 09/28
  • 금 : 41.98상승 0.7718:01 09/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