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 받은 '금전 요구' 메시지, 아이유도? '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장성규가 금전적 지원을 요구한 한 누리꾼의 메시지를 공개한 가운데 과거 아이유의 사연이 재조명받고 있다. /사진=아이유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성규가 금전적 지원을 요구한 한 누리꾼의 메시지를 공개한 가운데 과거 아이유의 사연이 재조명받고 있다. 

장성규는 지난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 이런 요청이 참 많다"는 글과 함께 한 누리꾼의 댓글을 캡처해 게재했다. 캡처본에는 "제발 저희 가정을 도와달라. 이사 갈 곳도 없고 딸 병원비도 없다"는 한 누리꾼의 댓글이 담겼다.

이와함께 장성규는 "도와드리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은데 일일이 힘이 돼드리지 못해 죄송하다. 그대들의 상황을 진심으로 응원하고 있다. 말로만 응원해 죄송하다"는 마음을 전했다.

아이유 역시 지난 2018년 KBS 2TV '대화의 희열'에 출연해 인스타그램 DM(다이렉트 메시지) 등으로 금전적 도움을 요청하는 메시지를 많이 받았다고 전했다.

당시 아이유는 안타까운 마음에 한 누리꾼을 도와줬다가 상처를 입은 사연을 공개했다.

아이유는 "(금전적 도움을 요청하는 메시지가) 정말 많이 온다"면서 "몇개월에 걸쳐 요청하신 분이 있었다. 이 분은 꼭 도와드려야겠다 생각이 들어서 돈을 드렸다"고 밝혔다.

이어 아이유는 "그 분에게 바로 답장이 왔다. 감사 인사겠거니 생각했는데 바로 얼마를 더 요구하더라"고 설명했다. 그는 "며칠 후 그 계정에 다시 들어가 보니까 계정이 달라져 있더라. 사기였나보다. 사연이 거짓말이었던 거다"고 전했다.

아이유는 "그때 상처를 많이 받았다. 내가 너무 바보 같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아이유는 이 일을 계기로 개인에게 기부하지 않고 단체를 통해서만 기부를 이어오고 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1.56하락 1.31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