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방학' 이선균x박희순, 정유미x최우식 초대에 출격…'헤디스' 대결까지(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여름방학'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이선균과 박희순이 '여름방학'에 출격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여름방학'에서는 배우 이선균, 박희순이 우유남매(정유미, 최우식)가 방학을 보내고 있는 강원도 고성을 방문한 모습이 그려졌다.

정유미와 최우식은 손님들이 오기 전 집 청소를 마치고 스쿠터를 타고 해변으로 향했고, 묵사발과 치킨을 포장해 집으로 돌아왔다. 이어 곧 도착한다는 손님들의 연락에 분주하게 손님맞이에 나섰다.

이선균과 박희순이 도착해 우유남매와 반가운 인사를 나눴다. 네 사람은 묵사발과 치킨을 먹으며 서로의 근황과 안부를 물었고, 박희순은 갑작스러운 초대에 "날 부르길래 '누가 펑크가 났나?' 했다"고 속마음을 밝혀 웃음을 안겼다.

이선균은 국밥을 만들어주기 위해 뚝배기를 준비해왔고, "믿지?"라고 너스레를 떨어 기대감을 안겼다. 박희순은 지난 방송을 다 본 듯 두 사람의 지난날을 이야기하며 유쾌한 대화를 나눴다. 박휘순은 우유남매를 위한 선물에 이어 뽀삐를 위한 선물까지 준비해 눈길을 끌었다. 박휘순은 뽀삐에게 간식을 건네며 친근하게 다가갔다.

모이기 힘든 네 사람의 조합에 이선균은 "고마워 불러줘서"라고 말했고, 장 볼 목록을 주도해서 정리한 뒤 박희순, 최우식과 함께 장보기에 나섰다. 이선균의 지휘하에 빠르고 완벽한 장보기가 끝났다. 이후 네 사람은 다락방에 모여 음악을 함께 들으며 여유로운 시간을 만끽했다.

이어 네 사람은 마당에 탁구대를 펼쳐 탁구 대결에 나섰다. 탁구 대결에 이어 헤딩을 이용한 탁구, '헤디스' 대결을 펼쳤다. 박진감 넘치는 두 사람의 대결에 모두가 웃음을 터뜨렸다. 최우식의 활약으로 승부욕이 붙은 이선균의 모습이 폭소를 선사했다. 뒤이어 정유미와 박희순이 헤디스 대결에 나섰고, 정유미가 의외의 실력을 뽐내며 박희순을 가볍게 이겼다.

tvN '여름방학' © 뉴스1

한편, 이선균과 박희순이 오기 전날 정유미와 최우식은 지난번 주문한 야외용 조립 마루가 도착해 텃밭 옆에 마루를 만들었다. 템플스테이를 통해 배운 것들을 상기하며 두 사람은 금세 텃밭 마루를 완성했다. 뽀삐도 새롭게 생긴 자신의 마루에 흡족해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어 정유미는 최우식이 잠든 사이 홀로 드라이브를 나가 평소 최우식이 가장 먹고 싶어 했던 햄버거를 사 들고 들어왔다. 최우식은 깜짝 선물에 놀란 것도 잠시 기쁜 마음으로 햄버거 먹방을 펼쳤다. 이후 두 사람은 밭에서 자란 양배추를 이용해 양배추 쌈과 제육볶음, 명란젓, 반찬 등으로 한 끼 식사를 완성했다. 이어 텃밭 마루에 상을 차려 식사를 즐겼다.

'여름방학'은 혼자, 또는 친구들과 함께 낯선 곳에서 여행 같은 일상을 즐기며 지친 몸과 마음의 균형을 찾아가는 어른이들의 '홈캉스'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6상승 0.218:03 09/25
  • 금 : 41.21하락 0.1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