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7월 산업생산 3%↑…석 달 연속 증가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캘리포니아 산타폴라의 한 정육공장에서 근로자들이 고기를 손질하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미국의 7월 산업생산이 전달보다 3% 증가했다고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가 14일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지난 7월 미국의 산업생산은 주요 업종 전반에 걸쳐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자동차부문 생산이 28.3% 증가하며 제조업생산이 전달대비 3.4% 늘었다. 제조업생산은 산업생산의 4분의 3가량을 차지한다.

하지만 지난 3~4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급갑한 생산량은 완전히 회복하지 못했다. 여전히 지난해 7월보다는 8% 이상 낮은 수준이다.

연준은 "대부분의 주요 업종이 지난 6월보다는 증가폭이 작았지만 성장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지난 6월 산업생산은 전달대비 5.4% 상승했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8:03 09/25
  • 금 : 41.98상승 0.7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