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벅 '성공시대', 세탁기에서 정답 유추…1차 시도 성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놀토' 출연진이 1차 시도 만에 정답을 맞혔다.

15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이하 '놀토')에서는 배우 박성웅 엄정화가 받아쓰기에 도전했다.

이날 1라운드에는 벅의 '성공시대'가 출제됐다. 첫 출연한 엄정화는 '세탁기 하나'라는 기상천외한 답안으로 웃음을 안겼다. 원샷은 피오가 차지했다. 평소와 달리 2등까지 발표했다. 2등은 바로 '세탁기'를 쓴 엄정화였다.

박성웅은 심각한 표정으로 가사를 냉철하게 분석했다. 출연진들은 불확실한 첫 줄을 제외하고 두 번째, 세 번째 줄에 대해 붐청이 찬스를 쓰기로 했다. 놀랍게도 첫줄 제외 모두 정답이었다. 기세를 몰아 다시 듣기 찬스를 쓰기로 했다.

노래가 끝나자 신동엽이 박수를 쳤다. 혜리는 세탁기를 들었다며 흥분했다. 김동현은 '배짱쪽지'라고 들었다고 했다. 신동엽은 김동현의 발음에서 모음을 받아 '대찬'을 주장했다. 출연진들은 엄정화의 '세탁기'에서 '기'가 맞았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이후로는 찍기 기술을 발휘했다. '이 거리라면'이라고 들은 부분에 대해 혜리가 '비법이라면'을 제시하자, 이를 받은 박나래가 '비결이라면'을 제안했다. 훨씬 비슷한 발음에 모두가 자리에서 일어나 환호했다.

모두의 활약에 힘입어 1차 시도 만에 성공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32.59하락 56.818:01 09/22
  • 코스닥 : 842.72하락 24.2718:01 09/22
  • 원달러 : 1165.00상승 718:01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8:01 09/22
  • 금 : 41.63하락 1.3918:01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