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만화로 그려낸 '팬데믹 이후의 도시' 공모전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사진제공=부천시
부천시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전 세계 유네스코 창의도시 네트워크와 함께하는 만화 공모전을 오는 24일부터 31일까지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팬데믹 이후의 도시’를 주제로 한 이번 공모전은 문학창의도시 앙굴렘(프랑스)의 제안으로 추진됐다. 코로나19와 관련된 도시 간 경험을 공유하고, 만화가의 창의적인 시각으로 도시의 미래를 고찰하기 위해서다. 

이번 공모전에서는 최대 2개 작품을 선정하고 각 15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오는 19일 부천국제만화축제 개막식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각 도시에서 선정된 작품은 2021 프랑스 앙굴렘국제만화축제를 시작으로 유네스코 창의도시 네트워크(UCCN) 도시를 순회하며 전시되는 기회를 얻게 된다.

향후 앙굴렘에서 다국적 패널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각 도시 출품작 중 최종 우승작을 가려낼 예정이다. 최종 우승작가는 2021 앙굴렘국제만화축제에 초청받는 영예를 누릴 수 있다. 

한국과 프랑스의 만화 대표 도시인 부천시와 앙굴렘시는 지난 1월 29일 부천시·한국만화영상진흥원·앙굴렘시·국제만화이미지단지(CIBDI)와 4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문학과 만화 분야의 교류 협력 활성화를 약속했다. 
 

부천=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3.91하락 16.915:31 10/26
  • 코스닥 : 778.04하락 29.9415:31 10/26
  • 원달러 : 1127.70하락 5.215:31 10/26
  • 두바이유 : 41.77하락 0.6915:31 10/26
  • 금 : 41.67상승 0.3115:31 10/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