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내일도 세자릿수?…"오후 6시 기준 110명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랑제일교회 관련 누적 확진자가 457명을 기록한 18일 오후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일대를 구청 관계자들이 방역을 하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사랑제일교회 관련 누적 확진자가 457명을 기록한 18일 오후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일대를 구청 관계자들이 방역을 하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지난 하루 서울 지역에서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10명 발생했다. 전광훈씨가 담임목사로 있는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집단감염의 여파다. 

18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시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오전 0시 대비 110명 늘어 2319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110명은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관련 70명 ▲용인시 우리제일교회 관련 3명 ▲노원구 안디옥교회 관련 3명 ▲기타 16명 ▲경로 확인 중 16명 등이다.

최근 서울 신규 확진자는 집중호우 종료 이후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12일 26명 발생한 데 이어 32명(13일)→74명(14일)→146명(15일)→90명(16일)→132명(17일)→110명(18일) 등 급속히 늘어나고 있다. 

이날 신규 확진자 110명 중 교회 관련 확진자는 전체의 69%에 해당하는 65명으로 집계됐다.

시는 지자체와 합동으로 지난주말 540곳의 종교시설을 특별점검했고 오는 23일에는 700여곳을 직접 찾아 대면 모임, 식사 제공, 마스크 착용 여부를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교인들이 많은 중대형 교회뿐 아니라 집단감염에 취약한 곳 위주로 조사할 예정"이라며 "중대한 위반 사항이 발견되면 집합금지명령, 고발 조치 등을 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