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자, "'비스'가 장광과 마지막 동반예능" 고백…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장광의 딸 미자가 MBC '비디오스타'에서 '나래 바'와 얽힌 사연을 공개했다. /사진=MBC 제공
배우 장광의 딸 미자가 MBC '비디오스타'에서 '나래 바'와 얽힌 사연을 공개했다. /사진=MBC 제공
배우 장광의 딸 미자가 MBC '비디오스타'에서 '나래 바'와 얽힌 사연을 공개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배우 장광과 그의 딸 미자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미자는 "MBC 공채 개그우먼을 그만둔 뒤 우울증에 심하게 걸렸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진로를 고민하던 그는 우울증으로 암막 커튼을 쳐 놓고 방밖도 나가질 않았다고.

미자는 당시 박나래가 '나래 바'에서 같이 놀자'고 제안했다며 "원래 술을 전혀 못했는데 이제는 가장 좋은 친구가 술이고 '미자네 주막'이라는 유튜브 채널까지 운영할 정도로 내 인생을 바꿔놨다"며 박나래에 고마움을 전했다.

장광의 딸로 '연예인 2세'이기도 한 그는 '아빠 장광 빽' 소문으로 억울했다고 호소하기도 했다.  

그는 '비디오스타'가 마지막 부녀동반 예능이라며 "아빠랑 나오는 것이 좋지 않더라, 개그우먼 시험과 라디오 진행이 모두 아빠의 덕이란 근거없는 소문에 휩싸였다"면서 "이후 같이 방송 안 하기로 했다"고 했다. 이에 MC들은 "후광치고 활동이 미미해 장광의 후광이면 충무로 접수해야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3.92상승 8.9818:05 03/29
  • 코스닥 : 843.94상승 10.4318:05 03/29
  • 원달러 : 1302.70상승 3.918:05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8:05 03/29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9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