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LG 사업장 코로나 확진자 속출… 방역 ‘초비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과 LG 사업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 사진=뉴스1DB
삼성과 LG 사업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 사진=뉴스1DB
삼성과 LG의 주요 사업장에서 잇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면서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21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경기도 용인 삼성전자 기흥캠퍼스 LED기술동에 근무하는 사무직 직원 1명이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한 즉시 이 직원이 근무한 건물과 이동 동선을 파악하고 긴급 방역조치를 실시했다.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직원들에게는 자가격리를 안내했으며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할 예정이다. 생산시설은 정상 가동 중이다.

같은 날 LG전자 서초R&D캠퍼스에서도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사업장에 대한 방역을 시행하는 한편 이번 주말까지 건물 전체를 폐쇄하기로 했다.

삼성과 LG의 다른 사업장에서도 확진자가 속출하는 추세다. 지난 14일 삼성전자 화성사업장과 서울 R&D캠퍼스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LG전자 역시 지난 19일 가산R&D캠퍼스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주말까지 사업장을 폐쇄키로 한 바 있다.

서울 중구 LG 서울역빌딩에서도 지난 16일 LG전자 직원이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같은 건물에 근무하는 LG하우시스 직원이 각각 지난 19일과 20일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외에 LG디스플레이 파주사업장과 LG CNS 본사에서도 확진자가 나왔다.

상황이 심각해지자 양사는 방역지침 수위를 강화하고 나섰다. 삼성과 LG는 직원들에게 ▲사업장에 외부인 출입 금지 ▲출장 및 협력사 방문을 제한 ▲회의 및 회식 금지 ▲순환 재택근무 등의 조치를 안내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