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창업보육센터 평가 7년 연속 'S등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전경. / 사진제공=경과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전경. / 사진제공=경과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운영하는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가 2020년 경기도 창업보육센터 운영평가에서 S등급을 받아 ‘최우수 창업보육기관’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경기도가 도내 소재 49개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실시한 것으로, 경과원은 7년 연속으로 S등급을 받았다.

경기도는 매년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인프라와 보육역량, 지원시스템 및 보육기업의 사업화 성과 등 보육센터에 대한 종합평가를 실시해 4개 등급(S, A, B, C)으로 분류하고 그에 따른 운영지원금을 차등 지급하고 있다.

경과원은 수원시 광교테크노밸리 내 지난 1997년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를 개소해 23년간 창업자들의 든든한 보금자리 역할을 하고 있다. 현재 40개사가 입주해 있다.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는 체계적인 보육을 통해 최근 3년간 매출 증가율 112%, 연평균 고용성과 186명 달성, 연평균 투자유치 금액 24억 원 확보 등의 성과를 거뒀다.

지금까지 코스닥 등록 6개사를 포함해 총 8개사가 후배 보육기업의 사업지원금으로 재투자하라고 21억 원의 성공기부금을 기부했다.

입주기업은 ▲창업기업 전용사무실 ▲창업교육 ▲멘토링 ▲정책자금 융자 컨설팅 ▲투자유치 등의 지원을 비롯해 광교테크노밸리 내 최첨단 인프라와 경과원의 창업 성장단계별 기업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이러한 체계적인 지원 속에 입주기업도 괄목할만한 성과를 내고 있다. 지난해 1월 창업해 입주하고 있는 기능성 대전(정전기) 방지 필름 및 시트 전문 제조업체 ㈜대진은 초기창업기업이지만 올해 150억 원 이상의 매출이 기대되고 있다.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의 투자활성화 프로그램을 통해 지난 5월 여러 벤처캐피탈로부터 23억 원의 투자유치에 성공하기도 했다.

이뿐만 아니라 경과원의 멘토링을 통해 중국 상하이 기업과 연간 100억원규모의 수출계약을 맺고 지난 4월부터 선적을 시작하는 등 뛰어난 성과를 보이고 있다.

김기준 경과원 원장은 “코로나19로 창업기업들의 어려움이 많을 것으로 예상돼 보육센터 입주기업과 지속적인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며 “어려운 대내외 여건 속에서도 대한민국 경제 성장의 뿌리인 창업기업이 우수한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체계적인 단계별 창업지원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