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묶으니 오피스텔로 옮겨타는 투자금… 올 7월 역대 최대 거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파트에 집중된 정부의 부동산시장 규제로 오피스텔은 반사이익을 얻는 모습이다. 사진은 서울시내 한 오피스텔. /사진=김창성 기자
아파트에 집중된 정부의 부동산시장 규제로 오피스텔은 반사이익을 얻는 모습이다. 사진은 서울시내 한 오피스텔. /사진=김창성 기자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는 정부의 부동산대책으로 인해 직격탄을 맞은 아파트와는 달리 규제가 비껴간 오피스텔의 경우 거래량이 늘어나는 등 투자금 이동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25일 상가정보연구소가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을 분석한 결과 지난 7월 한 달간 전국 오피스텔 매매 거래량은 4504건(7월24일 기준)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2742건) 대비 64.3%(1762건) 급증했다.

올 7월 오피스텔 매매 거래량은 2006년 관련 통계가 공개된 이래 최대치다. 이전에 가장 많은 매매 거래량을 기록한 때는 2016년 7월로 올 7월보다 931건 적은 3573건이 거래됐었다.

광역시·도 중 오피스텔 매매 거래량이 가장 많았던 지역은 서울로, 총 1612건이 거래됐다. 이어 ▲경기 1215건 ▲부산 493건 ▲인천 452건 등의 순이다.

조현택 상가정보연구소 연구원은 "연이은 아파트 규제로 인해 비교적 규제에서 자유로운 수익형부동산에 대한 수요와 관심이 높아졌다"며 "특히 주거용부동산의 대체 상품으로 청약 시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으면서도 임대사업까지 가능한 오피스텔 수요가 많아져 거래량이 늘고 있다"고 분석했다.

그는 "다만 이 같은 수요는 대부분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 집중돼 있으며 지역, 입지, 상품 등에 따라 수요가 편중된 모습을 보이고 있어 오피스텔 시장의 양극화 현상은 더욱 심화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6.48하락 36.0811:17 01/28
  • 코스닥 : 971.92하락 1411:17 01/28
  • 원달러 : 1113.20상승 8.811:17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1:17 01/28
  • 금 : 55.74상승 0.4211:17 01/28
  • [머니S포토] 취임 당일 동부구치소 찾은 '박범계'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고심'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취임 당일 동부구치소 찾은 '박범계' 법무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