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연구원, 코로나19 확진… 용인 본사 폐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 용인시에 위치한 GC녹십자 본사에서 일하는 연구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사진=GC녹십자
경기 용인시에 위치한 GC녹십자 본사에서 일하는 연구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사진=GC녹십자
GC녹십자 연구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경기 용인시에 위치한 본사가 폐쇄됐다.

25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확진 판정을 받은 연구원는 남성으로, 지난 19일부터 재택근무를 하고 있었다. 이 환자는 21일 기침·인후통·두통·발열 증상이 나타나 24일 강남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고 이날 확진됐다. 이 환자의 감염경로 등은 아직 조사 중이다.

녹십자 관계자는 "확진자 발생에 따라 본사에서 일하는 직원 모두를 귀가시켰다"며 "정부의 역학조사에 긴밀히 협조하고 있으며 자체적으로 조사를 진행 중이다. 당사 직원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2차 감염 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 말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