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경제성장률, -31.7%로 상향… 통계작성 후 최저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20년 2분기 미국의 경제성장률이 -31.7%로 상향조정됐다./사진=뉴스1
2020년 2분기 미국의 경제성장률이 -31.7%로 상향조정됐다./사진=뉴스1

미국의 2분기 경제성장률이 한 달 전 속보치로 발표했던 마이너스 32.9%에서 다소 개선된 마이너스 31.7%로 수정되었다고 27일(현지시간) 미 상무부가 발표했다. 

직전 1분기 대비로 국내총생산(GDP) 규모 증감을 계측한 뒤 연율로 환산해서 얻은 2분기 성장률은 1.2%포인트 개선돼 마이너스31.7%가 되었지만 역시 1947년 관련 통계 작성 후 최저 성장률이다. 1958년 2분기 때의 마이너스 10.1% 성장률이 종래 최저치였다. 

미국에서 코로나 19가 본격화한 3월이 마지막에 포함된 1분기의 연율 성장률은 마이너스 5.0%였다. 그 직전 분기인 코로나 19가 발생하지 않았을 때인 2019년 4분기 성장률은 플러스 2.1%였다. 

미국 트럼프 정부는 2분기가 이처럼 유례없는 폭으로 역성장한 만큼 2분기를 분모 기저로 해서 산출하는 3분기(7월~9월) 성장률이 단번에 플러스 반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러나 7월 중순부터 코로나 19가 재확산되어 경제 재개방에 제동이 걸려 이 같은 기대가 성취될지 확신하기 어렵게 되었다. 

미국의 2분기 31.7% 역성장률은 같은 기간 비슷한 방식으로 작성된 유럽연합 내 유로존 19개 국의 마이너스 12.1%는 물론 유럽연합에서 탈퇴한 영국의 마이너스 20.4%보다도 나쁜 성적이다. 

유로존 내 최강 경제국인 독일은 2분기 성장률이 마이너스 10.1%에서 마이너스 9.7%로 수정 발표되었다. 중국은 같은 직전분기 대비로 플러스 11.5% 성장했었다. 중국은 코로나 19 최초 진원지로 어려움을 겪던 1분기 성장률 마이너스 9.8%을 바탕으로 2분기에 활짝 반등한 것이다. 

미국은 올 통틀어 경제성장률이 마이너스 6%~9%로 예측되고 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