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코로나 블루' 끈끈한 사회적 연대가 극복의 해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경기지사. / 사진제공=경기도
이재명 경기지사. / 사진제공=경기도
이재명 지사는 "전 지구적인 코로나19 위기가 계속되고 있다"며 "끈끈한 사회적 연대가 코로나19 극복의 해법이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28일 SNS를 통해 "코로나19 위기가 끝날 기미를 보이지 않으면서 '코로나 블루'로 불리는 우울증을 호소하는 분들이 늘어나고 있다"고 이같이 말했다.

이어 "감염증 확산 저지 일선에서 싸우고 계시는 의료진뿐만 아니라 비대면 수업으로 혼란을 겪고 있는 학생들, 육아 부담을 겪는 학부모님들, 매출 감소로 어려운 처지에 내몰린 중소 자영업자분들, 일터에서 내몰린 노동자들, 일거리를 잃은 문화예술인과 농어민들 그리고 수요부족으로 도산위기를 겪는 기업인들까지, 어려움을 겪지 않는 분들이 없다"고 언급했다.

특히 그는 "'코로나 블루'는 그 자체로도 문제이지만 불안과 우울감이 전염되는 것은 물론, 이렇게 쌓인 스트레스가 면역력을 떨어뜨려 감염증에 더 취약해진다는 문제를 함께 가지고 있다. 그래서 의료방역과 경제방역뿐 아니라 심리방역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우리는 언제나 서로 힘과 지혜를 모아 문제를 해결하고 위기를 극복해 왔다. 혼자는 약하지만 하나둘 모여 집단을 이루고 사람과 사람이 연결될수록 더 큰 힘을 얻는다는 건 역사를 통해 증명된 사실이다. 하지만 코로나19 같은 전염병은 인류가 가진 가장 큰 장점인 연대와 협력의 정신을 발휘하기 어렵게 만들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렇다고 바이러스에 무릎 꿇을 수는 없다. 코로나19 위기는 누구의 탓도 아니다. 우리가 싸워야 할 상대는 이웃이 아니라 바이러스다"며 "물리적 거리를 두어야 하는 이런 때일수록 마음으로나마 서로를 보듬고 따뜻한 위로와 격려로, 연대와 협력을 통해 위기를 극복하는 지혜를 발휘하자"고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우리는 코로나19를 이길 수 있다. 곳곳에서 감염증에 맞서 싸우고 계시는 모든 분을 응원하며, 서로에게 서로 믿고 따뜻한 위로와 격려를 보내는 하루 되시길 바란다"며 "일상을 되찾을 그날까지 경기도가 여러분과 끝까지 함께 하겠다. 힘내자"라고 마무리 했다.

한편 경기도는 '코로나 블루' 확산을 방지하고 불안과 우울감 없는 일상을 위해 경기도는 '24시간 전화 응급 심리상담 핫라인(1577-0199)'을 운영하고 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