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거리두기 2.5단계… 서울식품 등 식품 관련주 ‘급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수도권 지역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된 지난 30일 밤 9시가 넘은 시간,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번화가의 한 음식점이 영업을 종료해 불이 모두 꺼져있다./사진=뉴스1 민경석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되자 식품 관련주들이 급등하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되면서 가정에서 즐길 수 있는 가공간편식 관련주가 주목받는 것으로 풀이된다.

31일 오전 11시1분 현재 사조씨푸드는 전 거래일보다 29.9% 치솟은 5040원에 거래되고 있다. 계열사 사조오양도 29.85% 오르는 중이다. 같은 시간 서울식품도 전일 대비 24.84%(40원) 오른 201원에 거래 중이다.

이밖에 CJ씨푸드(19.96%), 동원수산(12.98%) 등도 강세다.

전날부터 코로나19 확산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되고 있다. 내달 6일 밤 12시까지 8일 동안 적용된다.

사람 간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중이용시설의 운영을 제한한 것이 골자로, 수도권의 프랜차이즈형 커피전문점에서는 포장과 배달 주문만 가능하고, 음식점과 제과점은 밤 9시 이후 야간 영업이 제한된다.

 

손희연 son90@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손희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2.32상승 19.7309:56 11/24
  • 코스닥 : 870.24하락 3.0509:56 11/24
  • 원달러 : 1111.00상승 0.609:56 11/24
  • 두바이유 : 46.06상승 1.109:56 11/24
  • 금 : 45.61상승 1.4209:56 11/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