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국 "교회 2일 수요일 정기예배 비대면 진행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정례브리핑을 열고 오는 2일 수요일 정기예배도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지켜 비대면으로 진행해달라고 전했다. /사진=뉴스1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정례브리핑을 열고 오는 2일 수요일 정기예배도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지켜 비대면으로 진행해달라고 전했다. /사진=뉴스1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종교시설이 오는 2일 수요일 정기예배도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지켜 비대면으로 진행해달라고 전했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정례브리핑을 열고 "각 교구에서는 비대면 예배 권장에 적극 협조하고 있으나 안전한 종교활동을 위해 재차 협력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윤 반장은 "이번 수요예배 때도 적극적 협조를 부탁한다"면서 "방역조치 위반사례에 대해서는 우리 모두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법과 절차에 따른 조치를 실시할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최근 일부 교회에서의 대면예배를 강행하는 등 방역지침 위반과 관련된 신고가 급증하고 있다"며 "지난 주말에는 200건이 넘는 신고가 접수됐다"고 말했다.

이어 "종교 활동의 자유와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한 정부의 방역조치가 서로 양립할 수 없는 것이 아니다"며 "정부의 조치에 협조해주시기를 거듭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서울시가 지난달 30일 시내 2839개 교회에 대해 비대면 예배 실시 여부를 점검한 결과 방역 지침을 위반하고 대면 예배를 진행한 교회 40개(1.4%)가 적발됐다.

시는 지난달 31일 이들 교회에 집합금지 명령을 내렸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