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비디아, 지포스 RTX 30 시리즈 내놨다… RTX 20 대비 성능 최대 2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엔비디아는 2일 자사 암페어 아키텍처 기반 ‘지포스 RTX 30 시리즈’를 공개했다. /사진=로이터
엔비디아는 2일 자사 암페어 아키텍처 기반 ‘지포스 RTX 30 시리즈’를 공개했다. /사진=로이터
엔비디아가 새로운 그래픽처리장치(GPU)를 선보였다.

엔비디아는 2일 자사 암페어 아키텍처 기반 ‘지포스 RTX 30 시리즈’를 공개했다.

엔비디아가 이날 발표한 그래픽처리장치는 ▲지포스 RTX 3090 ▲RTX 3080 ▲RTX 3070 총 세가지다. 이번 그래픽처리장치는 2세대 엔비디아 RTX를 활용해 높은 수준의 실시간 레이 트레이싱과 AI 게임을 제공한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젠슨 황 최고경영자(CEO)는 “엔비디아 RTX는 프로그램 가능한 셰이딩, 레이 트레이싱(빛의 작용을 시뮬레이션해서 실제와 같은 효과를 얻는 기술), AI를 융합해 개발자들이 완전히 새로운 세계를 창조할 수 있게 한다”며 “20년 후에 지금을 되돌아보면 우리는 여기서부터 게임의 미래가 시작되었음을 깨닫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엔비디아에 따르면 최상위 모델인 지포스 RTX 3090의 가격은 1499달러(한화 178만원)다. 현재 최고 사양의 PC 그래픽 카드인 타이탄 RTX보다 최대 50% 빨라 게이머들이 여러 인기 게임을 8K 해상도의 60프레임으로 즐길 수 있게 해준다.

지포스 RTX 3080과 RTX 3070은 각각 699달러(한화 약 83만원)와 499달러(한화 약 59만원)으로 책정됐다. RTX 3080은 RTX 2080보다 최대 2배 빠르며 RTX 3070은 RTX 2070보다 평균적으로 60% 더 빠르다.

지포스 RTX 3080은 오는 17일부터 지포스 RTX 3090은 24일 출시될 예정이다. 지포스 RTX 3070은 다음달 선보인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53.01하락 43.110:31 03/09
  • 코스닥 : 883.30하락 21.4710:31 03/09
  • 원달러 : 1143.70상승 10.510:31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31 03/09
  • 금 : 68.32상승 1.9510:31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