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박두진문학관, 비대면 소설 창작 프로그램 진행해 눈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박두진문학관 전경.
/ 박두진문학관 전경.
안성시 박두진문학관이 8월 17일부터 상주작가와 함께하는 소설 창작 프로그램 '소설을 쓰기 위한 모든 방법'을 운영하는 등 시민들의 문학창작활동을 비대면으로 지원 중이라고 2일 밝혔다.

문학관 소설 창작 프로그램은 비대면과 대면 교육을 병행한 10주차 교육으로 진행되며, 나만의 단편소설 완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 진행 중인 비대면 프로그램은 교육영상과 자료를 게시한 온라인 카페를 활용해 운영되고 있으며, 이뿐만 아니라 상주작가의 1:1 전화모니터링으로 시민들의 문학창작을 매주 독려하고 있다.

또한, 본 프로그램은 비대면 교육 이후 대면교육으로 이어 단편소설을 완성하고 창작교육의 결실인 단편소설집을 발간할 예정이며, 안성시민의 문학적 재능을 발굴하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한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한 수강생은 "1:1 모니터링 수업이 강사 및 관계자에게 부담이 될 수 있는데도 적극적으로 진행해주어 감사하다"며 "수강생 입장에서 과외처럼 피드백을 받을 수 있고, 비대면임에도 의견을 즉각적으로 나눌 수 있어서 좋았다"고 이번 교육에 대해 평가했다.

문학관 관계자는 "지난 6월 비대면 창작교육으로 시공간의 제약이 없는 1:1코칭을 받아 교육 집중도가 극대화됐다는 평가를 받았다"며 "이번 소설 창작 프로그램을 통해 코로나-19로 문화생활을 누리지 못했던 답답함을 풀어내고, 가슴 속에 품어두었던 여러분들의 이야기를 상주작가와 함께 소설로 완성해보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두진문학관 소설 창작 프로그램 '소설을 쓰기 위한 모든 방법'은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공단의 후원을 받아 진행하는 한국문학관협회 '문학관 상주작가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교육이다.

상주작가는 동국대학교 국어국문학과 석사과정을 수료하고 활발하게 창작활동과 강의활동을 하고 있는 이갑수 소설가이다.

현재 소설 창작 프로그램 수강생 모집은 조기마감 되었으며, 문의전화를 통해 수강 대기를 받고 있다. 
 

안성=김동우
안성=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8:03 02/26
  • 금 : 65.39상승 2.5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