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임금반납분 경주시에 기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수력원자력이 3일 코로나19 피해 극복 지원을 위해 본사 임직원들이 반납한 임금 4천여만원을 경주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경주시에 전달했다. (왼쪽)공영택 한국수력원자력 기획본부장/사진=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이 3일 코로나19 피해 극복 지원을 위해 본사 임직원들이 반납한 임금 4천여만원을 경주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경주시에 전달했다. (왼쪽)공영택 한국수력원자력 기획본부장/사진=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지난 3일 코로나19 피해 극복 지원을 위해 본사 임직원들이 반납한 임금 4000여만원을 경주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경주시에 전달했다.

한수원은 지난 4월13일 임금반납 1차분인 1억4000여만원을 경주시에 전달한바 있으며, 이번 기부금도 1차 때와 마찬가지로 경주지역의 기초생활수급자, 위기가구, 생활거주복지시설, 코로나19 관련 의료사각지대, 생계곤란자 등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사용될 예정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이번 임금반납분 지원이 코로나19로 인해 고통받는 지역 취약계층에게 작게나마 힘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지역의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한수원은 취약계층 후원, 지역경제 활성화 등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한수원은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전국에 약 20억원 상당의 성금 후원 및 방역 물품을 지원했으며 지역 특산물 구입, 전통시장 장보기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약 34억원을 지원했다.
 

경북=김동기
경북=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6.92상승 6.6109:30 01/27
  • 코스닥 : 990.46하락 3.5409:30 01/27
  • 원달러 : 1102.60하락 3.909:30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09:30 01/27
  • 금 : 55.32하락 0.0909:30 01/27
  • [머니S포토] 위기의 정의당, 대화 나누는 김윤기-강은미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위기의 정의당, 대화 나누는 김윤기-강은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