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풀 출신 해설가 "우리팀 중원 잘하긴 하는데… 티아고 필요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바이에른 뮌헨 미드필더 티아고 알칸타라는 이번 여름이적시장에서 팀을 떠날 가능성이 유력하다. /사진=로이터
바이에른 뮌헨 미드필더 티아고 알칸타라는 이번 여름이적시장에서 팀을 떠날 가능성이 유력하다. /사진=로이터
과거 리버풀에서 뛰었던 유명 해설가가 친정팀에 미드필더 티아고 알칸타라(바이에른 뮌헨)를 적극 추천했다.

해설가 제이미 레드냅은 4일(현지시간) 영국 '스카이스포츠'에 기고한 글을 통해 "티아고는 세계 최고의 미드필더 중 한명이다"며 그를 반드시 영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레드냅은 이 글에서 "우리는 종종 리버풀 미드필더진이 얼마나 좋은지 이야기하곤 했다. 그들은 정말 열심히 뛴다"라면서도 "때때로 (리버풀 중원은) 완성도나 질 면에서 아주 약간 부족한 모습을 보인다"고 지적했다. 소위 '공을 예쁘게 차는 선수'가 부족한 점을 지적한 것이다.

레드냅은 이어 "프리미어리그라는 험지에서는 다른 팀들을 만날 때마다 시속 100마일(약 160km)로 달릴 수 없다. 힘이 부친다"며 "리버풀은 아주 약간의 완성도와 이를 통해 변화를 만들 수 있는 누군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티아고는 동료들에게 뭔가 완벽히 차별화된 부분을 줄 수 있다. 그는 세계 최고의 미드필더 중 한명이다. 그는 경기를 지휘하고 자신의 페이스대로 경기를 풀어나간다"며 "우리 모두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에서 그가 경기를 완벽히 지배하는 모습을 봤다"고 거듭 극찬했다.

스페인 국적의 티아고는 자국 명문 FC 바르셀로나에서 뛰다가 지난 2013년 뮌헨으로 이적했다. 이적 이후 부상 등이 겹치며 많은 경기를 뛰지는 못했으나 출전할 때마다 자신의 몫을 해내며 세계적인 미드필더로 올라섰다. 그는 지난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맹활약하며 뮌헨의 통산 6번째 우승에 일조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