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하루만에 반등, 나스닥 2.7%↑… 테슬라 10.9% 급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욕증권거래소./사진=AFP,뉴스1
뉴욕증권거래소./사진=AFP,뉴스1
뉴욕증시가 기술주의 반등에 힘입어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

9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01%(67.12포인트) 상승한 3398.96에 장을 마감했다. 6월 5일 이후 3개월 만에 최대폭으로 상승했다.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1.60%(439.58포인트) 오른 2만7940.47에 거래를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전장 대비 293.87포인트(2.71%) 오른 1만1141.56을 기록했다.

전날 21% 폭락했던 테슬라는 10.92% 상승해 366.28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6% 넘게 내렸던 애플은 4% 반등했다. 전날 하락했던 마이크로소프트(MS), 아마존도 4.3%, 3.8% 상승했고 페이스북과 알파벳은 0.94%, 1.6% 올랐다.

그러나 미국 증시에 변수가 많아 기술적 반등이라는 견해도 있다. 아스트라제네카가 개발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대상자 중 원인을 파악하지 못한 환자가 발생해 시험을 잠정 중단했다는 소식이 증시에 부정적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 미·중 마찰도 부담으로 작용한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 증시는 대형 기술주 등 개별 기업과 경기 회복 기대, 백신 임상 보류, 미·중 마찰 등이 영향을 보였다"며 "나스닥이 테슬라 등 일부 기업들에 대한 매물이 출회되며 급락하자 반발 매수세가 유입됐는데 새로운 내용보다는 기술적인 반등이 컸다"고 말했다.
 

윤경진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