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 상태로 “마스크 안 쓴다” 행패… 광주서 취객 2명 입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9일 광주에서 대중교통 이용 시 마스크 착용을 거부하며 행패를 부린 취객들이 잇따라 검거됐다. /사진=뉴시스
지난 9일 광주에서 대중교통 이용 시 마스크 착용을 거부하며 행패를 부린 취객들이 잇따라 검거됐다. /사진=뉴시스

광주에서 대중교통 이용 시 마스크 착용을 거부하며 행패를 부린 취객들이 잇따라 검거됐다.

 

광주 광산경찰서는 10일 A씨(53)는 택시기사가 마스크 착용을 요구하자 폭력을 휘두른 혐의로 A씨(53)를 조사 예정이라고 밝혔다.

 

A씨는 지난 9일 밤 11시15분쯤 광주 광산구 한 도로에서 마스크를 쓰지 않고 택시에 탑승했다. 택시기사가 "대중교통 이용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말한 데 격분한 그는 기사를 폭행했다.

 

만취한 A씨는 현행범으로 체포된 뒤 파출소에서 경찰관에게도 욕설·폭행을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한 뒤 신병 처리방침을 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B씨(45)도 지하철 역사 안에서 역무원에게 소리를 지르며 마스크 착용을 거부해 업무방해 혐의로 입건됐다.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B씨는 지난 9일 밤 10시30분 서구 쌍촌동 운천역 역사에서 15분 동안 행패를 부렸다. 당시 마스크를 턱에 걸치고 있던 B씨는 '코끝까지 마스크를 올려달라'는 역무원의 지시를 무시하고 이같이 행동한 것으로 조사됐다.

 

강태연
강태연 taeyeon981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태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5:30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5:30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5:30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5:30 08/04
  • 금 : 71.88하락 1.415:30 08/04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거리두기 4단계, 썰렁한 해수욕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