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도 모르는 사퇴?… 김정수 T1 감독 "말이 되냐" 격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정수 T1 감독이 계약이 종료됐다는 기사와 관련 "사실무근이다. 당황스럽다"는 입장을 밝혔다. /사진=OSEN
김정수 T1 감독이 회사와의 계약이 종료됐다는 기사와 관련 "사실무근이다. 당황스럽다"는 입장을 밝혔다.

11일 김 감독은 OSEN과 통화에서 "본 적도 없는 계약 종료 계약서다. 내용도 듣지 못했다"며 "당사자에게 확인도 안 한 계약 종료다"고 반박했다.   

김 감독은 "기사 내용과 다르게 아직 아무것도 진행한 게 없다"면서 "휴가를 보내서 부산으로 내려왔는데 이런 일이 생겨서 당황스럽다. 정작 당사자인 내가 아는 내용이 없다"고 황당해했다. 

이날 한 매체는 김정수 T1 감독이 사퇴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 T1 관계자 역시 "현재 김정수 감독은 휴가 중이다. 기사에 난 내용에 대해서는 아직 아무것도 진행한 게 없다"며 "어떻게 이런 내용이 나갈 수 있지?"라고 밝혔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370.86상승 12.4518:01 10/21
  • 코스닥 : 830.67상승 6.0218:01 10/21
  • 원달러 : 1131.90하락 7.518:01 10/21
  • 두바이유 : 43.16상승 0.5418:01 10/21
  • 금 : 41.58하락 0.1918:01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