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편의점 난동女 공포탄 쏘고 제압… 점주 갈등 원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평택경찰서는 지난 15일 오후 6시쯤 30대 여성 A씨가 평택 도곡리의 한 편의점에서 점주와 말다툼을 벌인 뒤 자신의 제네시스 차량을 몰아 편의점을 일부러 들이받았다고 밝혔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경기 평택시의 한 편의점에서 승용차를 몰고 돌진한 뒤 난동을 벌인 운전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평택경찰서는 지난 15일 오후 6시쯤 30대 여성 A씨가 평택 도곡리의 한 편의점에서 점주와 말다툼을 벌인 뒤 자신의 제네시스 차량을 몰아 편의점을 일부러 들이받았다고 밝혔다.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특수재물손괴와 공용물건손괴 혐의 등으로 현장에서 체포했다.

사고 당시 A씨는 편의점 안으로 돌진한 뒤 약 20분 정도 차를 앞뒤로 움직이며 물건 등을 파손시켰다.

경찰은 A씨가 차에서 내리라는 요구에 불응하자 공포탄 1발을 발사했다. 이후 차량 문을 열고 A씨를 제압했다.

편의점 안에는 점주 1명과 직원 2명 등 3명이 있었지만 이 소동으로 부상을 입은 사람은 없었다.

경찰은 지난 6월에도 A씨가 해당 편의점에서 난동 부린 것을 미뤄 편의점주와 갈등이 있었던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하고 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3.24상승 0.6518:01 09/23
  • 코스닥 : 843.45상승 0.7318:01 09/23
  • 원달러 : 1164.40하락 0.618:01 09/23
  • 두바이유 : 41.72상승 0.2818:01 09/23
  • 금 : 41.14하락 0.4918:01 09/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