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OLED’ 후속은 ‘QNED’?… 국내외 상표권 출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전자가 QNED 상표권을 출시했다. / 사진=LG전자
LG전자가 최근 국내외에서 ‘QNED’ 상표권을 잇따라 출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이달 초 특허청에 ▲QNED ▲QNLED ▲NQED 등 세가지의 상표권을 출원한데 이어 미국·유럽연합(EU)·호주 등 3개 지역에도 상표권을 출원했다.

LG전자는 QNED 상표권이 적용될 수 있는 상품 종류로 ▲TV ▲디지털 사이니지 ▲스마트폰 ▲컴퓨터 등과 이에 적용되는 디스플레이를 언급했다.

이와 관련 업계에서는 LG전자의 주력 디스플레이인 OLED(올레드·유기발광다이오드)의 뒤를 이을 차세대 디스플레이의 방향이 정해진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이와 관련 LG전자 관계자는 “다양한 미래 디스플레이 기술을 검토중인 가운데 관련 상표권 선점을 위해 출원한 것”이라며 “현재까진 QNED와 관련해 구체적인 상용화 계획 등이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370.86상승 12.4518:01 10/21
  • 코스닥 : 830.67상승 6.0218:01 10/21
  • 원달러 : 1131.90하락 7.518:01 10/21
  • 두바이유 : 43.16상승 0.5418:01 10/21
  • 금 : 41.58하락 0.1918:01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