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생 기부' 100원 모아 이웃에 마스크… 전국민 '감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7일 경남 함안군에 따르면 군북초등학교 1학년 학생으로 알려진 A양은 최근 어머니로부터 받은 용돈으로 구매한 마스크 50매를 기부했다. /사진=함안군 제공

한 초등학생의 기부가 감동을 주고 있다.

지난 17일 경남 함안군에 따르면 군북초등학교 1학년 학생으로 알려진 A양은 최근 어머니로부터 받은 용돈으로 구매한 마스크 50매를 기부했다.

A양은 면사무소에 직접 찾아와 자신의 손편지와 마스크를 놓고 간 것으로 전해졌다.

A양은 편지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마스크를 꼭 써야 하지만 마스크를 살 수 없는 이웃들이 있으실 것"이라며 "엄마가 100원씩 주시는데 이 용돈을 모아서 마스크를 샀다"고 설명했다.

이어 "어려운 분들에게 전해져서 코로나19를 이겨내는데 도움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함안군 관계자는 "아이의 욕심 없는 이웃사랑이 지역사회에 따뜻한 귀감이 됐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360.81상승 5.7618:01 10/23
  • 코스닥 : 807.98하락 4.7218:01 10/23
  • 원달러 : 1132.90보합 018:01 10/23
  • 두바이유 : 41.77하락 0.6918:01 10/23
  • 금 : 41.67상승 0.3118:01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