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패틴슨, 코로나19 완치… '더 배트맨' 촬영 재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 확진으로 팬들의 걱정을 샀던 할리우드 스타 로버트 패틴슨이 치료를 마치고 촬영장으로 복귀했다. /사진=로이터

코로나19 확진으로 팬들의 걱정을 샀던 할리우드 스타 로버트 패틴슨이 치료를 마치고 촬영장으로 복귀했다.

17일(현지시간) 영화 ‘더 배트맨’(감독 맷 리브스)의 촬영이 재개된 것으로 미국 현지 매체를 통해 알려졌다.

'더 배트맨'은 지난 3월 코로나 팬데믹 직전까지 25%를 촬영했다가 제작을 중단했다. 지난 9월 1일 촬영을 재개했지만 타이틀롤을 맡은 로버트 패틴슨이 코로나19 확진된 사실이 알려지며 다시 한번 촬영을 중단했다.

그러나 “‘더 배트맨’의 촬영이 영국에서 재개됐다”고 워너브러더스 측 관계자가 전했다.

맷 리브스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더 배트맨'은 '트와일라잇' '테넷'의 로버트 패틴슨이 새로운 배트맨으로 발탁돼 화제를 모았다. 폴 다노는 리들러, 콜린 파렐은 펭귄 역을 맡았다. 2021년 10월1일 개봉.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3.91하락 16.915:32 10/26
  • 코스닥 : 778.02하락 29.9615:32 10/26
  • 원달러 : 1127.70하락 5.215:32 10/26
  • 두바이유 : 41.77하락 0.6915:32 10/26
  • 금 : 41.67상승 0.3115:32 10/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