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내가 포퓰리스트? '국민의힘'은 사기집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지사. / 사진제공=경기도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자신을 가리켜 '희대의 포퓰리스트'라고 비판한 국민의힘을 향해 "희대의 사기집단"이라고 꼬집었다. 자신을 '희대의 포퓰리스트'라고 비판했다는 이유에서다.

이 지사는 18일 자신의 SNS에서 "골목상권을 장악한 유통재벌과 카드사 매출 일부를 영세소상공인 매출로 바꿔 지역ㆍ지방경제 활성화하는 지역화폐를 옹호했다고 국민의힘이 저를 희대의 포퓰리스트라고 비방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지역화폐보다 더 진보적인 기본소득을 제1정책으로 채택한 후 하위 소득자에만 지급하는 짝퉁 기본소득으로 만든 국민의힘은 희대의 사기집단"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선거 때 무슨 말을 못하나. 선거공약 다 지키면 나라 망한다'라는 낯뜨거운 소리를 하면서, 65세 이상 전국민 기초연금을 주장해 표를 뺏고도 사과 한마디 없이 하위 소득계층에게만 지급한 건 포퓰리스트를 넘어선 사기집단"이라며 "아무리 합리적 보수로 분식해도 내로남불 국민 배신의 부패수구 DNA는 감춰지지 않는 모양"이라고 비판했다.
 
앞서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지사를 비판하는 글을 올리고 이 지사를 '희대의 포퓰리스트'라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이재명 지사가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 중 하나인 지역화폐의 문제점을 지적한 연구소를 비판하면서 엄정조사하고 문책해야 한다는 주장을 했다"며 "자기 생각과 다르면 다 문책당해야 하는가. 다름과 틀림을 이해하지 못하는 비민주적 태도"라고 주장했다.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70.86상승 12.4518:01 10/21
  • 코스닥 : 830.67상승 6.0218:01 10/21
  • 원달러 : 1131.90하락 7.518:01 10/21
  • 두바이유 : 43.16상승 0.5418:01 10/21
  • 금 : 41.58하락 0.1918:01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