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장병적금이 거짓?" 청와대 입장 들어보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와대가 군인들을 위해 6% 고금리 적금 상품을 주겠다던 문재인 대통령의 약속이 사실상 지켜지지 않았다는 보도가 "오보"라고 일축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청와대가 군인들을 위해 6% 고금리 적금 상품을 주겠다던 문재인 대통령의 약속이 사실상 지켜지지 않았다는 보도가 "오보"라고 일축했다.

지난 16일 일부 언론은 정부가 병역법 개정안을 발의하지 않아 장병 6% 고금리 적극 금융상품 마련 약속이 공수표로 돌아갔다고 보도한 바 있다.

이에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18일 "관련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며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이미 정부는 법안을 발의했고 2018년 12월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까지 올라갔다. 다만 "윤창현 의원을 비롯한 국민의 힘 의원들의 강한 반대로 개정이 이뤄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언론이 "자기당 의원의 반대로 법안이 통과되지 않은 걸 정부가 사기극을 벌였다고 덮어씌운 의원의 일방적 주장을 검증도 하지 않고 보도했다"며 거세게 비판했다.

이 관계자는 "우리 정부가 그동안 얼마나 사병 급여 인상을 비롯해 처우 개선을 위해 애썼는지 아실 것이다"고 말하며 "어떤 일이든 열심히 하려다 이루지 못한 게 있을 수 있는데 그러면 사기극이 되는 건지 묻고 싶다"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이나연 lny6401@mt.co.kr  | twitter facebook

온라인뉴스팀 이나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9.63하락 21.2312:55 10/22
  • 코스닥 : 817.91하락 12.7612:55 10/22
  • 원달러 : 1134.90상승 312:55 10/22
  • 두바이유 : 41.73하락 1.4312:55 10/22
  • 금 : 41.71상승 0.1312:55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