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 품위 훼손" 민주당, 최고위서 김홍걸 제명(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동산 투기 의혹이 제기된 김홍걸 의원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이 제명하기로 결정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부동산 투기 의혹이 제기된 김홍걸 의원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이 제명하기로 결정했다. 민주당은 18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이 의결했다고 최인호 수석대변인이 국회 소통관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최 수석대변인은 "윤리감찰단장인 최기상 의원이 국회의원 김홍걸에 대한 비상징계 제명을 대표에게 요청했다"며 "윤리감찰단이 김홍걸 의원의 공직선거법 위반에 대한 조사를 개시한 바 감찰 업무에 성실히 협조할 것으로 보이지 아니했다"고 말했다.

이어 "당은 부동산정책 취지에 부합하지 않는 부동산 다보유로 당의 품위를 훼손하였다고 판단, 이에 이낙연 대표는 10차 최고위원회의를 긴급히 소집해 의견을 거쳐 김 의원에 대한 제명을 결정했다"며 "최고위는 비상징계 및 제명에 필요성에 이의없이 동의했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삼남으로, 총선 전 재산신고 당시 부동산 등 일부 재산 누락 의혹이 제기됐다. 또 다수의 부동산을 보유한 사실이 알려지며 투기 의혹이 일었다.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11.5512:20 10/23
  • 코스닥 : 813.80상승 1.112:20 10/23
  • 원달러 : 1133.50상승 0.612:20 10/23
  • 두바이유 : 42.46상승 0.7312:20 10/23
  • 금 : 41.36하락 0.3512:20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