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V] '유스케' 아이유, 이선균 영상편지→고두심 손편지 축하에 '감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유희열의 스케치북' 아이유가 감동을 받았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 2TV 음악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유스케')에서는 '아이유, 좋은 날' 특집이 진행된 가운데 가수 아이유가 100분간 시청자들과 만났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아이유의 데뷔 12주년을 축하하는 메시지가 다수 도착해 감동을 선사했다.

먼저 작사가 김이나는 "벌써 12주년이 됐다. 이제 작사가로서의 아이유도 너무 팬이 됐다. 이지은(아이유) 작사가가 바라보는 세상을 볼 수 있는 게 너무 행복하다. 축하한다"고 말했다.

배우 이선균도 깜짝 등장했다. 아이유와 작품에서 호흡을 맞췄던 그는 "너의 아저씨다"라며 밝게 인사했다. 이선균은 "데뷔 12주년 진심으로 축하한다. 요즘 같은 힘든 시기에 우리 곁에 아이유라는 가수가 있다는 게 참 행복하다. 항상 응원할게"라는 말로 훈훈함을 안겼다.

선배 배우 김창완 역시 축하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너에게도 가지 않은 길이 있을 텐데 가끔은 그 길을 떠올려 봐라. 혼자 있던 길, 그게 위로가 되고 희망도 되어줄 것"이라는 진심어린 조언을 했다.

이에 아이유는 "생각하지도 못한 분들이 영상편지를 보내주셔서 몸둘 바를 모르겠다"며 감사를 표했다.

배우 고두심은 손편지를 보냈다. 아이유는 고두심과의 인연에 대해 "첫 주연작을 맡았던 드라마에서 어머니로 연기를 해주셨다"고 설명했다. MC 유희열은 고두심이 쓴 손편지를 꺼내 직접 읽어줬다. 고두심은 아이유에 대해 "나이로 보면 내가 선배인데, 깊은 마음 씀씀이가 배울 점이 많은 후배"라며 진심을 전했다.

크게 감동받은 아이유는 "진짜 감사하다"면서 "선생님이 얼마 전에 네잎클로버를 코팅해서 보내주셨다. 집에 잘 보관하고 있다"고 전해 훈훈함을 더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06.19상승 4.6510:15 11/26
  • 코스닥 : 868.64상승 3.5210:15 11/26
  • 원달러 : 1106.40하락 2.510:15 11/26
  • 두바이유 : 48.53상승 0.7510:15 11/26
  • 금 : 47.87상승 2.0110:15 11/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