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19 평양공동선언 2주년… 문 대통령 "남북 시계가 다시 돌아가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 2018년 4월 27일 평화의집 앞에서 남북공동선언인 판문점 선언을 발표하고 있다./사진=머니S
"9.19 평양공동선언 2주년을 맞았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평양공동선언 2주년을 맞아 "남북의 시계가 다시 돌아가길 바라는 소회가 가득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19일 오전 자신의 SNS에 "시간을 되돌려봅니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올리며 "9·19 남북합의는 반드시 이행돼야 하며, 평창의 경기장과 판문점, 평양에서 심은 씨앗을 아름드리 나무로 키워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2년을 회상하며 "15만 평양 시민을 만났다. 분단 후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처음으로 북녘 동포들 앞에서 연설했고, 김정은 위원장과 함께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의 한반도를 선언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군사 분야의 구체적·실천적인 합의가 판문점 비무장화와 화살고지 유해발굴로 이어지며 남북 간 무력충돌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며 "매우 소중한 진전"이라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또 "비록 멈춰 섰지만, 평화에 대한 우리의 의지는 확고하다"고 강조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2.59상승 49.0918:03 11/23
  • 코스닥 : 873.29상승 3.1118:03 11/23
  • 원달러 : 1110.40하락 3.918:03 11/23
  • 두바이유 : 44.96상승 0.7618:03 11/23
  • 금 : 44.19상승 0.1918:03 1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